거창군 거창읍 행복지킴이단 출범…복지 사각지대 해소 기대

장윤정 기자 승인 2024.06.27 08:39 의견 0
X

거창군 거창읍(읍장 강준석)은 지난 25일 거창읍 행정복지센터 2층 대회의실에서 복지 사각지대 안전망 구축을 위한 우리 동네 파수꾼인 '거창읍 행복지킴이단' 11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거창읍 행복지킴이단 출범식과 역량 강화 교육을 진행했다.

'거창읍 행복지킴이단'이란 복지 사각지대 발굴을 위한 인적 안전망에 자발적으로 참여해 위기가구를 발굴·지원하는 무보수·명예직의 지역주민을 뜻한다.

위기 상황에 놓인 읍민을 찾아서 사회복지서비스를 받을 수 있도록 도와주는 '거창읍 행복지킴이단'은 380명의 이웃이 참여하고 있으며, 여기에는 지역사회보장협의체, 복지이장, 자원봉사자, 복지시설 종사자 및 생활과 밀접한 기관·단체의 우체부, 아파트관리사무소장 등 다양한 분야에서 참여하고 있다.

이날 출범식은 신규 지킴이단 위촉장 전수와 행복지킴이단 380명을 대표해 정기석거 창읍 지역사회보장협의체위원장, 최민식 거창읍주민자치회장, 장진구 거창읍이장자율협의회 총무, 이선숙 거창 고향을 생각하는 주부들의 모임 회장 4명이 행복지킴이단 선언문 낭독하며 위기가구 발굴에 적극적으로 동참하고 이웃의 행복을 챙기는 행복한 '거창읍 행복지킴이단'이 될 것을 약속했다.

이어 역량 강화 교육에서는 행복지킴이단 홍보영상 시청 후 행복지킴이단의 역할, 위기가구의 선제적 발굴 방안, 위기 징후별 관리, 개인정보보호 등에 대해 교육했다.

강준석 거창읍장은 참석자들에게 감사의 말을 전하며 "촘촘한 인적안적망 구축으로 복지 사각지대 없는 행복한 거창읍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 투데이영남,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